> 푸드매거진 > 전문가요리
말린도토리묵버섯잡채 2016.05.23
  1036
0

재료


말린 도토리묵 100g

말린 표고버섯 3개

새송이버섯 2개

양파 1개

청·홍피망 ½개씩

노랑파프리카 ⅓개

다진 마늘 ½작은술


표고버섯양념

간장 1작은술

설탕 ½작은술

참기름 ½작은술

후춧가루 약간


잡채양념

간장 2큰술

설탕 1큰술

참기름 1큰술

통깨 1작은술


 

만드는 방법


1.  말린 도토리묵은 미지근한 물에 1시간 정도 담가 불린 뒤 끓는 물에 넣고 데친다.

     부드러워지면 체에 담아 물기를 뺀다. 

2.  표고버섯은 미지근한 물에 불려 기둥을 떼고 물기를 꼭 짜 채 썬다.

     분량의 양념으로 밑간을 한 뒤 팬에 볶아 식힌다.

3.  새송이버섯과 양파, 피망, 파프리카는 손질하여 깨끗이 씻은 뒤 곱게 채 썬다. 

4.  달군 팬에 식용유를 두르고 다진 마늘을 넣어 볶다가 채 썬 양파와 당근을 넣어 볶는다.

     반 정도 익으면 새송이버섯과 피망, 파프리카를 넣어 볶는다.

5.  재료가 고루 어우러지면 밑간한 표고버섯과 도토리묵, 잡채양념을 넣고 센 불에 재빨리 볶아 완성한다.




도토리묵은 저칼로리 다이어트 식품으로 인기기 좋은데, 수분이 없도록 바싹 말렸다가 조리를 하면 부드러우면서도 꼬들꼬들 씹는 맛이 좋아 고기보다 맛있다.

물에 담가 충분히 불린 뒤 끓는 물에 데쳐 내야 도토리묵 자체의 떫은맛이 순해지고 쫀득쫀득한 식감이 살아있는 별미 요리가 된다.